피자 사랑의 255℃, 11월 출동스토리!


정성 가득 따스한 피자로 마음을 전하는 도미노피자의 사회 공헌 이벤트 '사랑의 255℃', 이번에는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도 푸릇푸릇한 생기를 내뿜는 아이들을 위해 도미노피자의 파티카가 출동했습니다. 시험기간이어서 인지 유독 학생들의 사연이 많았는데요. 그 중에서도, 꽁냥꽁냥 귀여운 어린이집 아이들과 씩씩함이 가득했던 중학생 아이들까지! 아이들을 만나는 일은 언제나 즐겁죠 ^_^ 그럼, 지금부터 아이들의 싱그러운 웃음소리가 가득했던 사랑의 255℃! 11월 출동 현장으로 함께 떠나볼까요?





◎ 피자 보기 힘든 우리 아이들에게 피자파티를 열어주세요!


2015년이 마무리 되어가는 지금!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사랑하는 어린이집 아이들과 동료분들과 함께 피자파티를 열고 싶다는 사연이 도착했습니다. 더군다나, 오늘의 주인공인 삼봉어린이집은 면 소재지 리 단위 동네라서 피자 보기가 하늘의 별 따기라고 하니 출동을 결정할 수밖에 없겠죠?




 



 어린이집 교사 전명옥님


아이들과 함께 울고 웃고 지칠 때로 지치면서도 환하게 웃으면서 선생님 사랑해요라고 해주는 아이들이 큰 위로와 힘이 됩니다.

지쳐 쓰러졌다가도 다시 일어서고 또 걷다가 뛰기도 하는 우리 선생님들과 함께 맛난 피자를 나누고 싶네요.

더군다나 저희 어린이집은 면 소재지 리 단위 동네여서 피자를 먹기가 하늘에 별 따기랍니다.

 



총남 당진에 위치한 삼봉어린이집. 파티카가 도착하는 동시에 요리조리 동그란 눈을 돌려가며 구경하는 아이들을 보고 있노라니 웃음이 새어 나와서 피자 셋팅 하기가 힘들었답니다! 어디선가 풍겨오는 고소~한 피자 냄새에 눈망울을 반짝이는 아이들을 위해 어서 빨리 피자를 세팅할 수밖에 없었어요.






도미노피자 파티카가 도착하기도 전에, 당첨 연락을 받자마자 아이들에게 피자파티를 하자고 말해두셨다고 해요. 그래서인지 너무나 손꼽아 기다렸다는 우리 아이들! ^0^



피자 보기가 하늘의 별 따기라는 아이들에게도, 그 누구보다 아이들의 기뻐하는 표정을 보고 싶으셨던 선생님들께도 무척 좋은 시간이 되었겠죠? 꽁냥꽁냥 조그마한 손으로 야무지게 피자를 먹는 장난꾸러기 아이들! 역시 도미노피자 최고예요라며 엄지 척~!을 해주네요. 천사 같은 아이들이 앞으로도 건강하고 밝게 자라나기를 우리 모두 응원해요 ^_^





◎ 시험에 지친 우리 아이를 응원해주세요!


두 번째 파티카 출동은 듬직한 아들내미를 위해 응원차 사랑의 255℃를 신청해주신 아버지의 사연 속 학교로 출발! 중간고사가 끝난지 얼마 되지도 않았는데 곧 기말고사로 지쳐갈 아들이 아버지로서 걱정스럽다는 내용의 사연을 받고 출동을 결정했습니다.




민동기님 


사랑하는 중학생 아들반에 선물하고 싶습니다. 얼마 전에 중간고사 끝났는데 좀 있음 1학년 2학기 기말고사가 이어집니다. 반 친구들과 담임선생님 모두가 열공중인데 아들반에 피자 파티를 만들어 주고 싶습니다. 중학교 시절, 좋은 추억이 되도록 도미노피자가 도와주세요! 


 



사연을 신청했던 아버지께서는 당첨 문자를 받자마자 너무 기뻐서 가족들과 여기저기에 자랑하셨다고 해요. 내심 사연 속 주인공인 아드님이 부러워지는데요! 사랑하는 아들 정환이와 1학년 6반 친구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물해줄 수 있어서 연신 고맙다고 하셨습니다.




충남 천안시에 위치한 신방중학교, 이 날 비가 와서인지 아침부터 부산하게 준비하여 출동했답니다. 1학년 6반에 아이들과의 만남! 피자를 반가는 아이들의 모습을 보니 빗길에 지쳤던 마음도 싹~ 사라지는 기분이었어요. 




잔뜩 신나하며 맛있게 도미노피자를 먹는 아이들! 중간고사 등 시험에 지친 마음과 스트레스가 쭈~욱 풀리길 바라며 아드님 정환이에게 아버지가 남기신 말씀을 전하고 싶습니다. '중학생이 되어서도 맡은 바 역할 잘해줘서 고맙고, 담임선생님 말씀 잘 새겨듣고 친구들과도 사이좋게 지냈으면 좋겠구나. 언제나 나에게 최고인 아들이란다. 사랑한다!' 

오늘 소개해드린 사랑의 255℃ 이야기, 어떠셨나요? 매달 쏟아지는 감동적인 사연들 덕분에 심쿵이 오는 크리지기지만, 막상 출동해 기뻐하는 표정들을 만나면 늘 뿌듯한 기분입니다. 바로 지금, 사랑하는 마음을 전하고 싶다면 사랑의 255℃ 주인공이 되어보세요. 다음 달 도미노피자 페이스북에서 만나보실 수 있답니다. 꼭 기억해두었다가 신청해보시길 바랄게요 ^ ^


Creator. 달려라 파티카
다양한 사회계층과 어려운 이웃을 만나 도미노피자만큼 따뜻한 소식을 전해드리겠다는 사명감으로 오늘도 달리고 있는 파티카 점장입니다. 도미노 파티카를 타고 전국을 누비며 갓 구운 따뜻한 피자와 훈훈한 이야기들을 전해드리겠습니다. 거리에서 도미노 파티카를 만나시면 반갑게 인사해주세요.
 





Posted by 크리지기 크리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출동파티카와 함께 학교에 블루를 입히다♡


이웃님들 안녕하세요^^ 2014년의 새학기가 시작된지 어느덧 3주차에 접어들었는데요. 지금 여러분의 곁에는 마음을 터놓고 해맑게 웃고 떠들며 이야기할 친구가 함께하고 있나요? 크리지기는 옆에서 다정다감하게 챙겨주는 동료들 덕분에 항상 기운이 넘친답니다. 그 따뜻한 마음에 때로는 감동하고 때로는 감사함을 느끼게 되는 것 같아요. 도미노피자는 사람이 모이는 곳이라면 어디든 따뜻한 마음과 밝은 웃음이 넘쳐나길 바라는데요. 그런 의미에서 시작된 출동 파티카의 특별한 캠페인 후원 프로젝트-! 바로 전국의 학교를 찾아가 펼치는 블루존 캠페인이랍니다~ 블루존 캠페인이 무엇인지 궁금하다구요? 그럼 크리지기를 따라와주세요~

 


지난 3 14, 크리지기는 부릉부릉~ 파티카의 의미있는 출동 현장! 블루존 캠페인이 진행되고 있는 구로중학교를 찾았는데요. 학생들이 삼삼오오 모여 학교의 벽 한 구석에서 봄처럼 화사한 벽화를 그리는데 분주했답니다. 세차게 부는 바람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황무지 같던 벽 한켠을 화사하게 채워가는 모습에 크리지기의 마음도 으쌰으쌰-! 동화되어 갔어요.

 

 

블루존 캠페인은 지난 2013 11월 서울 오남중학교를 첫 시작으로 2014 6월까지 약 8개월 동안 총 20개 학교를 대상으로 진행되고 있는데요. 학교의 사각지대에 벽화를 그려 낙후된 학교 환경을 개선하고 학교폭력을 예방하고자 실시한 교육부의 캠페인이랍니다. 학생과 교사, 학무모 그리고 젊은 예술가들이 함께 모여 학교의 사각지대를 소통과 희망의 공간인 블루존으로 바꾸어 나가고 있어요.



 

쿄쿄-! 이 분은 누구일까요? 바로 블루존 캠페인에서 아트디렉터를 맡고 있는 개그맨 임혁필씨랍니다. 요즘 방송에 출연하지 않으셔서 얼굴 볼 기회가 없었는데, 이렇게 다양한 봉사활동과 사회적 캠페인 활동에 참여하며 생활하고 계셨어요. 한 번 한 번의 페인트 칠에 집중하며 벽화를 완성해나가는 모습을 지켜보니 이미 이곳에서 임혁필씨는 블루존 캠페인을 이끌어 나가는 리더이자 예술가나 다름 없었답니다.




 

벽화를 그리고 있는 한 켠으로 도미노 파티카가 자리를 잡고 있었는데요. 열심히 벽화를 그리고 있는 분들의 출출한 배를 채우기 위해 파티카 내부에서는 따끈한 도미노피자가 완성되고 있었답니다. 빨리 완성되어라~ 빨리 완성되어라~!




 

쨔잔! 블루존 캠페인을 응원하는 도미노피자의 마음을 가득가득 담아 완성된 따뜻한 피자! 꽃샘추위 속에 벽화를 그리며 고생하는 친구들을 위해 더욱 정성껏 피자를 구웠는데요. 친구들에게 도미노피자의 따뜻한 마음이 잘 전달됐을까요?

도미노피자와 함께 서로 해맑게 웃으며 이야기를 나누는 친구들의 모습을 바라보는 크리지기 마음은 그야말로 훈훈! 다함께 한마음을 담아 완성된 블루존은, 학생들은 물론 이곳을 오가는 모두에게 학교폭력 없는 안전한 학교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심어주기에 충분할 것 같았어요.

구로중학교 재학생들과 벽화봉사 연합 동아리 봉즐 회원들의 재능기부로 완성된 구로중학교의 블루존! 벽화 디자인부터 채색작업까지 학교의 구성원들이 직접 참여하며 서로 공감하고 소통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된다는 점에서 학교폭력을 예방하고자 하는 블루존캠페인의 취지가 잘 반영된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데요​​




도미노 파티카 앞에 옹기종기 모여 브이를 그리며 장난기 가득한 모습을 보이는 친구들의 모습이 참 순수해 보이죠?  개인주의가 더욱 팽배해지고 있는 요즘, 학부모와 학생들은 신학기 고민으로 여전히 '친구 관계'를 꼽는다고 해요. 소소한 다툼이나 따돌림이 심각한 학교폭력으로 이어질지도 모른다는 우려 때문이겠죠. 학교폭력에 대한 불안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기 위해 진행 중인 블루존 캠페인! 도미노 파티카도 이렇게 뜻 깊은 행사에 함께 참여하며 응원함으로써 교우관계의 소중함을 몸소 깨닫고, 의미있는 시간들을 보내고 돌아왔답니다. 이웃님들도 옆에 있는 친구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활짝 웃으며 이 따사로운 봄을 맞이하기로 해요^^


 

Creator. 달려라 파티카
다양한 사회계층과 어려운 이웃을 만나 도미노피자만큼 따뜻한 소식을 전해드리겠다는 사명감으로 오늘도 달리고 있는 파티카 점장입니다. 도미노 파티카를 타고 전국을 누비며 갓 구운 따뜻한 피자와 훈훈한 이야기들을 전해드리겠습니다. 거리에서 도미노 파티카를 만나시면 반갑게 인사해주세요.


 
Posted by 크리지기 크리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