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rry Christmas And Happy New Year!

연말연시 함께하면 좋을 노래들



당신의 간은 안녕하십니까
왠지 요즘 같은 연말엔 이 정도 인사는 해줘야 할 것 같아서 말이죠. ^^ 지인들의 연락이 무서울 정도로 연말 스케줄이 살인적이라는 친구는 매일 자양강장제를 달고 살더라고요. '연말은 가족과 함께'라는 말이 참 무색해지는 요즘입니다반면 저 같은 '동면족'에게 겨울은 마음껏 음악을 들으며 뒹굴 거릴 수 있는 행복한 계절이기도 하답니다집에서 다 해결할 뿐 저도 파티피플 못지않은 화려한(?) 나날을 보내고 있으니 오해는 말아주세요~! 어느덧 크리스마스 이브축복의 크리스마스한 해를 보내는 아쉬움다가오는 새해에 대한 두근거림이 모든 마음을 담아 오늘은 겨울을 겨냥한 시즌송과 카운트다운또 새해맞이에 잘 어울리는 곡을 소개해볼까 하는데요자 그럼 모두 DJ wewe를 향해 '푸쳐핸접'해주세요.

 

 


연말모임 일정으로 분주한 우리처럼한 해를 마무리하는 시상식은 물론 각종 공연일정으로 빡빡한 음악계의 연말도 눈 코 뜰 새가 없는 건 마찬가지인데요월드스타 싸이는 '달밤에 체조'라는 콘서트를 진행하고 있는데요. 크리스마스 이브인 바로 오늘까지이네요. 영원한 오빠 조용필도 지난 전국투어의 앙코르 공연을 한다고 합니다.

 

 

[이미지 출처 : 구글 이미지]

 

그 밖에 투애니원요즘 래퍼 중에 가장 핫한 빈지노, YB와 알앤비 요정 박정현은 합동 공연을 한다고 하네요비단 공연뿐 아니라 기획사별로 기획 앨범을 발표하기도 하는데요이런 걸 '시즌송'이라고 한답니다윤종신의 'MYSTIC89'의 뮤지션들은 겨울을 겨냥한 앨범 [MYSTIC HOLIDAY 2013] 를 발표했는데요윤종신하림조정치김연우박지윤장재인김예림퓨어킴뮤지김정환 등  'MYSTIC89'의 아티스트가 총출동하고 있어요.

 

 

                 [이미지 출처 : 구글 이미지] 

 

또한성시경박효신서인국빅스(VIXX) 등이 있는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 역시 작년에 이어 시즌송을 발표했답니다.



[이미지 출처 : 구글 이미지] 

 

감성파 보컬리스트 케이윌섹시와 가창력을 갖춘 걸그룹 씨스타아시아의 남친 보이프렌드가 함께한 프로젝트 '스타쉽 플래닛'은 매년 수익금을 불우이웃돕기에 쓰고 있는데요올해도 '눈사탕'이라는 윈터 러브송을 발표했네요겨울 특유의 느낌과 사랑에 빠진 연인의 심리를 잘 표현한 가사로 데이트하면서 들으면 참 좋을 것 같은 노래랍니다이제 막 사랑을 시작하는 연인들의 풋풋한 느낌이랄까요뭐 이럴 때 눈밭에서 "나 잡아봐라~" 한번 해보는 거죠크리스마스니까 이런 눈꼴 시린 장면도 다 용납되는 거 아니겠어요. ^^

 

시즌송 중에는 스타쉽 플래닛처럼 수익을 좋은 의미에 사용하는 경우가 많이 있어요야구선수 류현진과 포미닛비스트 등이 소속된 큐브엔터테인먼트 가수들이 함께한 싱글도 곧 발표할 예정인데요이 역시 앞을 보지 못하는 이들을 위해 쓰인다고 하네요행복이 가득한 시기니만큼 내 행복도 나눠줄 수 있다면 더 뜻깊겠죠여러분의 행복도 여러 사람과 함께 누리는 기쁨을 느끼시기 바라며 사르르르~ '눈사탕보내드릴게요.

 

 

 

 

대세 중의 대세엑소(EXO)도 겨울 스페셜 앨범 [12월의 기적]을 발표했습니다누나들 쌍수를 들고 반기는 소리가 여기까지 들리는 듯한데요반항적이고 카리스마 있는 모습으로 여심을 흔들더니 시즌 앨범에서는 분위기 있는 발라드로 겨울을 녹이려고 하나 봐요.




 [이미지 출처 : 네이버 뮤직]

 

보통의 시즌송들은 징글벨 종소리 좀 울려주고 흥겨운 템포특유의 스타일이 있기 마련인데 특이하게도 엑소는 자신들의 음악 스타일을 내세운 알앤비/힙합 스타일의 시즌 앨범을 발표했네요그래도 '첫눈'이라는 곡은 크리스마스의 분위기를 한껏 느낄 수 있는 곡이니까 앨범 전체를 들어보시길 권해드려요하얀 눈 위에서 그들과 함께... ^^;; 비록 함께 있을 순 없지만, 12월의 기적을 꿈꾸며-! 엑소의 음악을 함께 들어보아요.

 

 

 

 

 


새해를 기다리는 감정의 대표 키워드는 대개 '설렘'이겠죠혹여 2013년 내내 우울했더라도 앞으로 다가올 2014년은 웃는 일만 가득하길 바라면서 다시 또 두근두근-! 고로 카운트다운 송은 무조건!! 즐거운 음악이어야 합니다팝계에는 어두웠던(?) 과거를 딛고 2013새롭게 재조명 받은 팝 아티스트가 있는데요바로 로빈 시크(Robin Thicke)입니다로빈 시크의 'Blurred Lines'가 아주 올해의 팝계를 점령하다시피 했죠우리나라에서도 광고 삽입곡으로 사용되어 많은 분에게 익숙한 곡이기도 하고요.



        [이미지 출처 : 구글 이미지] 

 

로빈 시크는 2003년부터 꾸준히 활동을 해오면서 네오소울알앤비일렉트로닉 등 다양한 음악성을 과시해왔는데요안타깝게도 그의 음악성만큼 큰 반향을 일으키지 못했던 가수죠그러나 2013년만은 달랐습니다복고적이면서도 트랜디한 전자음악을 도입한 이 곡은 레트로일렉트로닉 등 요즘 음악계에서 자주 들을 수 있는 용어들한 마디로 요즘 팝의 트랜드를 응집시켜 놓은 듯해요그럼 로빈 시크의 음악을 들으면서여러분의 2014년이 화려하게 열리길 기대해 볼까요. Let’s Go!

 

 

 

 

요즘 음악계에서 자주 들리는 용어 중 하나가 바로 'EDM'입니다.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 (Electronic dance music)'을 줄여 'EDM'이라고 하는데요한 마디로 매니악하고 루프의 반복을 일삼는(?) 전자음악보다 춤추기 적당한 댄스 뮤직을 말하는 거죠 'EDM'의 신성이자 중심에 서 있는 무서운 남자 아비치(Avicii)의 음악을 소개해 드립니다요즘은 카운트다운 파티 하러 클럽에들 많이 가잖아요클럽에서 아비치 음악 안 들어본 사람 거의 없을 정도로 아비치는 핫 중에 핫이랍니다. ^^ 유후~


[이미지 출처 : 구글 이미지]

 

아비치가 사랑 받는 이유 중에 하나는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음악을 한다는 거겠죠그게 바로 'EDM' 장르를 추구하는 아티스트들의 장점이기도 한데요소개해 드릴 'Wake Me Up'은 여러 가지 리믹스 버전이 있긴 하지만 컨트리와 전자음악을 접목했다는 점에서 가히 혁신적이라고 할 수 있어요처음엔 그냥 컨트리 같다가 점점 고조되면서 댄스 본능을 이끄는 그런 곡이죠마치 파티의 열기가 점점 고조되는 것처럼 말이죠카운트다운 파티를 즐기다가 그 절정에서 2014년을 맞이하는 바로 그 순간을 표현한 것 같은 곡인데요그만 뜸들이고 바로 들어보실 까요-!

 

 

 

하우스룰즈의 '인비테이션'도 카운트다운 파티에서 분위기를 고조시키는 곡으로 소개해 드리고 싶은데요이번에 클라라가 참여해 더욱 이슈가 되고 있죠.

 

 

[이미지 출처 : 구글 이미지] 

 

 2013년이 발굴한 섹시 아이콘 클라라가 어떤 무대와 퍼포먼스를 보여줄 지 기대가 되는데요파티에서 클라라의 무대를 보다가 옆에 있는 여친의 존재를 잊어버리는 분은 없길 바라며 (흠흠^^;;) 2013년의 마지막 밤처럼 2014년도 늘 활활 불타오르길 바랍니다

 

 

 

 

 

 

올해 가장 핫한 신인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영국 출신의 싱어송라이터 제시 제이(Jessie J). 물질만능주의가 팽배한 요즘 세상에 던지는 긍정적인 가사와 음악들... 듣고 있으면 기분 좋은 변화가 느껴지는 곡들인데요마치 2014년에 떠오를 찬란한 태양을 묘사한 것 같은 느낌이에요이 노래야말로 2014년을 맞이하는 우리에게 꼭 필요한 노래가 아닐까 싶어요아무래도 새해에는 긍정적인 노래를 들으면서 파이팅하는 게 좋으니까요그래서 마지막 곡으로 긍정의 끝제이지(JAY Z) 'Young Forever'까지 세트로 보내드리렵니다.

 

 

[이미지 출처 : 구글 이미지] 

 

이 곡의 원곡인 알파빌(alphaville) 'Young Forever'의 가사는 한층 더 긍정적이죠재미로 비교하듯 두 곡 다 듣고 나면 아마 여러분의 '긍정게이지'는 한껏 UP되어 있을 거예요새해를 맞이하기에 더없이 적합한 상태로 말이죠제이지의 'Young Forever'는 2009년에 발표한 [The Blueprint 3]에 수록되었는데요. 영상은 2010년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트 페스티벌에서 비욘세와 함께 한 무대로 보내드립니다.

 

 

 

 

지금까지 DJ wewe가 들려드리는 Merry Christmas and Happy New Year Song 이었습니다얍얍새해맞이 송으로 들려드리는 곡들은 모두 떠오르는 새해의 태양을 바라보며 들으면 기가 막힌 노래들이랍니다새해에 일출을 보러 가기로 계획한 분들도 많을 텐데요굳이 정동진이나 어디 유명한 일출명소가 아니어도 희망찬 새해의 시작에 어울리는 음악만 있다면 옥상에서 맞이하는 일출도 나쁘지 않을 겁니다꼭 이어폰을 사용하시고요볼륨은 크게숨 한번 크게 들이쉬고요힘찬 함성~~~!!! 2014년 갑오년여러분 최고의 전성기로 기록되길 바랍니다. ^^ Happy New Year!



Creator. 김정위

한 때 연극배우를 꿈꾸다가 음악지 기자가 되었고, 지금까지 음악계에 몸담으며 온/오프라인 매체에 글을 기고하는 음악 칼럼리시트입니다. 음악을 좋아하고 사람을 좋아한 만큼 이 일을 무척 재미있어하고 앞으로도 계속 할 수 있기를 원하세요. 반짝반짝 미러볼과 디스코, 댄스파티를 생각하면 목이 뒤로 재껴질 만큼 좋다고 하시네요.

 

 

Posted by 크리지기 크리지기

2013년 카운트 다운, 새해맞이 행사,힘이나는 노래,힘이 되는 노래,힘들때 듣는 노래,힘을 주는 노래,김동률 출발,에픽하이 Don’t Hate Me

새해맞이 Refresh, 의욕 충전! 뮤직리스트


10,9,8,7,6,5,4,3,2,1 Happy New Year!! 영화에서는 보통 이러고 나서 함께 있는 사람과 키스를 하던데… 현실은 영화와 다르다는 점. 흠흠… 그러나 모두에게 해피뉴이어! 사랑하는 사람과의 키스를 기다리는 것 못지않게 새해를 기다리는 제 마음은 두근두근 방망이질 치고 있답니다.^0^ 문득 저는 이런 생각을 해봐요. 만약 1년 단위로 해가 나뉘지 않았더라면 뭐랄까, 새로움과 기다림이 부재된 조금은 심심한 상태이지 않을까 하고요. 매번 새해를 맞이할 때마다 이번 새해만큼은 좀 더 특별하게 맞이하고 싶은 생각이 들게 마련인데요. 물론 해돋이라도 보러 가자면 강추위와 싸워야 하지만, 그만한 가치가 있는 말갛고 예쁜 태양이 떠오르는 새해! 그 순간 멋진 음악이 함께한다면 금상첨화겠죠? 여러분도 새해를 맞이하기 위해서 다양한 계획들 많이 짜고 계실 텐데요. 지금부터 우리의 모토는오는 해 막지 않고 가는 해 잡지 않는다!’ 여러분의 의욕 충전에 불을 지펴줄 음악들과 함께~ 가는 해도 잘 보내고 오는 해도 힘껏 맞이해 보아요. *^^*




새해는 역시 기대와 설렘이라는 단어가 가장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
. 김동률의출발은 바로 그런 기대와 설렘의 마음이 잘 표현된 곡이죠. 앞으로 어떤 일이 일어날지 모르겠지만, 서두르지 말고 발걸음 닿는 대로 천천히 걸어가다 보면 어느새 목적지에 닿아있을 거라는 희망을 주는 노래에요. 그래서 전 2013년의 일출을 보며 이 노래를 꼭 들을 계획입니다

 

                                                                                                                             <이미지 출처 : 네이버 뮤직>

이글이글 타오르는 해를 보면서 제 마음속에 처박아 두었던 열정을 다시금 끌어 내려고요
. 혹시 여러분도 그 동안 삶에 지쳐 깊숙이 감춰둘 수밖에 없었던 것이 있었다면, 이제 다시 끄집어 내보시는 건 어떨까요? 급하게 서두르실 건 없어요. 시간과 기회는 언제든 충분히 주어질 거니까요. 앞으로 좋은 일만 일어날것 같은, 좋은 일만 일어났으면 싶은 그런 바람을 가지면서 김동률의출발로 잔잔하게 시작해 볼까요



 


2012
년 런던올림픽에서 우리나라 축구가 선전했었는데요. 그래서인지 전 이 노래를 들으면 자꾸 그때가 생각납니다. 프란츠 퍼디넌드(Franz Ferdinand)의 ‘Take Me Out’은 내용이 조금 공격적일 수 있지만, 곡이 가지고 있는 역동적인 에너지 때문에 ‘FIFA온라인3’ TV 광고음악으로 채택되어 많은 분들께 익숙하게 느껴질 텐데요. 2004년에 발표한 그들의 데뷔 앨범 [Franz Ferdinand]에 수록된 곡으로 이 앨범은 세계적으로 32십만 장이 팔리는 대 히트를 기록했죠.


                                                                                                                            <이미지 출처 : 구글 이미지>

프란츠 퍼디넌드는 이 앨범을 발표하면서 당시 아이돌의 음악에 빠져 록을 홀대하고 있는 음악계를 탄식하며 “소녀들을 춤추게 하는 음악을 만들겠다”고 선언했었죠
. 정말 그들의 말처럼 세계는 프란츠 퍼디넌드에 열광했고, 물론 소녀들도 그들의 음악에 맞춰 춤을 추기 시작했습니다. Take Me Out’의 매력은 마치 다른 두 곡을 듣는 것 같이 전혀 다른 전반부와 후반부에 있는데요. 광고에 나왔던 곡의 일부분은 전반부와 아주 다른 느낌으로 기가 막힌 반전의 묘미를 선사합니다. 여러분의 2013년이 이 곡처럼 저돌적이고 에너지 넘치는 해가 되길 바라며, 또 한 번쯤 엄청난 반전을 꿈꾸면서~ 우리 함께 프란츠 퍼디넌드를 만나 볼까요






2013
년 제야의 종소리를 들으며 여러분은 어떤 소원을 비셨나요? 전 아주 오래 전부터 “제 옆에 믿을 수 있는 내 편 하나만 보내주세요~”라고 간절히 빌어왔습니다. 세상을 살다 보면 상처를 주기도 받을 때도 있지만, 그럴 때마다 내가 어떤 행동을 하더라도 나를 믿어주는 내 편이 있다면, 그 어떤 어려움도 극복할 수 있지 않겠냐는 생각이 들었거든요. 그래서 전 2013년의 희망가로 에픽하이의 ‘Don’t Hate Me’를 소개하려고 합니다.


                                                                                                                               <이미지 출처 : 네이버 뮤직>

물론 에픽하이에게는
'Fly'라는 대표적인 희망가가 있지만, 타블로가 힘든 시간을 견뎌내고 발표한 ‘Don’t Hate Me’야 말로 진정한 희망가 아닌가 싶습니다. 가족이 되었든 친구, 연인 누가 되었든 간에 내 편 딱 한 사람만 있다면 마음이 든든! 새해엔 여러분이 누군가의 그 한 사람이 되어 주시는 건 어떠세요. 또한 여러분 곁에 그런 든든한 지원군이 있길 바라는 마음으로 이 곡을 준비했답니다. 함께 들어봐요. ^0^
 





지금까지 전 연말을 주로 공연장에서 보내왔었는데요
. 카운트다운은 역시 음악과 함께 하는 것이 최고이니까요. 잘 모르는 사람들과 얽혀 함께 카운트다운을 외치는 기분도 아주 그만이고요. ^^ 한 해를 후회 없이 마감해야 오는 해도 활기차게 시작할 수 있겠죠? 이번에도 들썩들썩 흥겨운 카운트다운 파티가 줄줄이 대기 중인데요. 우리나라 일렉트로닉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는 이디오테입, 힙합계의 엄친아 버벌진트, 진정한 메인스트림 힙합을 보여주고 있는 프라이머리 등 여러분의 취향에 맞춰 고르시면 될 만큼 카운트다운 파티는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답니다.

 

                                                                                                                            <이미지 출처 : 구글 이미지>

여러분을 위한 특별한 선곡! 얼스 윈드 앤 파이어(Earth, Wind & Fire)의 곡을 소개할까 하는데요. 앞서 열거했던 분들도 할아버지로 모실 만큼 말이 필요 없는 소울 훵크(Funk)의 대부! 젊은 세대들에게는 낯선 이름이겠지만, 그들의 음악을 들어보면 “아~” 할 만한 명곡들이 수도 없이 많다는 거. 'Let's Groove'야 말로 여러분의 한 해의 시작과 끝을 블링블링하게 해 줄 곡이 아닐까 싶어요. 모든 걸 내려놓고 음악에 몸을 맡기면, 머릿속을 채웠던 복잡한 생각들은 저 멀리 안드로메다로 가버리는 거죠. ^^;;

 



~ 어떠세요? 지금까지 새해를 여는 순간, 여러분과 함께하면 좋을 음악들을 소개해 드렸는데요. 영화나 드라마에 음악에 빠지면 뭔가 밋밋한 느낌이 드는 것처럼, 우리의 삶에도 배경음악이 없다면 상당히 심심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요. 2013! 새해, 우리의 삶에는 또 어떤 멋진 드라마가 펼쳐질까요

 

                                                                                                                           <이미지 출처 : 구글 이미지>

웃는 날도, 우는 날도 있을 테고 마음이 설렐 때도 화가 날 때도 있겠지만 또 한 번 가슴 벅찬 새해를 맞으며 우리 함께 으쌰으쌰 해 봐요. 내 인생의 BGM! 2013년 여러분의 주크박스에 행복한 음악들이 저장되길 바라면서 다시 한 번, 힘껏 인사 드립니다. 여러분~ 해피 뉴 이어! ^0^/ 새해에도 모두모두 건강하세요!


Creator. 김정위

한 때 연극배우를 꿈꾸다가 음악지 기자가 되었고, 지금까지 음악계에 몸담으며 온/오프라인 매체에 글을 기고하는 음악 칼럼리시트입니다. 음악을 좋아하고 사람을 좋아한 만큼 이 일을 무척 재미있어하고 앞으로도 계속 할 수 있기를 원하세요. 반짝반짝 미러볼과 디스코, 댄스파티를 생각하면 목이 뒤로 재껴질 만큼 좋다고 하시네요.




 

Posted by 크리지기 크리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