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을 여는 사람들과 함께, 출동! 파티카


이웃님들, 서울 시내버스의 첫 차 시간이 몇 시인지 아세요? 대부분 새벽 4시~4시 30분 사이랍니다. 헛?! 빠른 줄은 알고 있었지만 이렇게나 일찍부터 첫 차가 다니는 줄 몰랐는데… 새삼 놀랍기도 하고 아침 일찍부터 하루를 시작하시는 분들의 노고를 생각하니 마음 한구석이 찡해오기도 해요. 2014년 새해를 맞아, 출동 파티카에서는 특별한 출동을 계획했는데요. 어스름한 새벽, 누구보다 먼저 하루를 시작하시는 분들을 위해 따뜻한 마음, 작은 정성을 전달하고자, 파티카도 새벽부터 부릉부릉 시동을 걸고~~ '새벽을 여는 사람들'을 위한 피자파티 현장으로 출발! 2014년의 주인공은 고요한 새벽, 거리를 여는 버스기사님들^^ 부지런히 하루를 시작하는 분들이 있기에 우리가 무사히 일터로 향할 수 있는 거겠죠? 나른나른~ 졸음 쫓아버리고 눈 반짝, 어서오세요! 새벽을 여는 도미노피자 파티에 이웃님들을 초대합니다♡

 

 


동트기 전 까만 새벽, 모두가 잠든 시간. 부지런히 하루를 여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삼삼오오 차고지에 모인 기사님들의 모습은 피곤해 보이기는 커녕 단정하고 깔끔해 보이기까지 했는데요. 수많은 승객들과 마주하는 일이니만큼, 친절과 미소는 필수옵션^^ 오늘 하루도 파이팅! 마음속으로 외치며 버스에 몸을 싣을 준비를 하시는 것처럼 보였어요.




하루를 일찍 시작하는 만큼, 배도 더 고프지 않을까? 출근 채비를 하기엔 너무 이르고 또 분주한 시간, 아침밥은 든든히 챙겨 드셨을까~ 걱정이 앞선 파티카의 마음도 급해지기 시작했어요. 따끈따끈 갓 구운 피자를 얼른 선물하고픈 마음에 말이죠!

 

 

 

쨘! 새벽을 여는 도미노피자 파티 시작^^ 속이 든든해야 오늘 하루가 든든하죠! 따뜻한 피자에 응원을 듬뿍 담아 전달 완료! 맛있게 드시는 모습을 보기만해도 배부른 출동, 파티카!

 

 

 

새벽을 여는 도미노피자 파티는 지난 1월 14일(화) 은평공영차고지에 이어, 1월 20일(월) 송파공영차고지에서 진행되었답니다. 모두들 활기차고 행복한 표정이시죠? *^^* 도미노피자로 새벽 식사를 마친 기사님들이 버스를 타고 부릉부릉 떠나는 뒷모습을 바라보며 파티카도 다시 시동을 걸었는데요. 매일매일, 곧 터질 것만 같은 버스 안에서 한숨을 푹푹쉬며 시작하던 하루였는데… 앞으론 버스를 탈 때면 기사님들께 반갑게 인사해야지! 소박한 다짐을 하면서 파티카도 희망차게 하루를 열었답니다♡ 

 

오늘 하루, 이웃님들은 어떻게 시작하셨나요? 여전히 날은 춥지만, 아침을 여는 이웃님들의 마음에 온기가 깃들길 바라며 파티카는 이만 물러 갈게요.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출동, 파티카!



Creator. 달려라 파티카
다양한 사회계층과 어려운 이웃을 만나 도미노피자만큼 따뜻한 소식을 전해드리겠다는 사명감으로 오늘도 달리고 있는 파티카 점장입니다. 도미노 파티카를 타고 전국을 누비며 갓 구운 따뜻한 피자와 훈훈한 이야기들을 전해드리겠습니다. 거리에서 도미노 파티카를 만나시면 반갑게 인사해주세요.

Posted by 크리지기 크리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출동, 파티카! 세계자살예방의 날 기념, 도미노 '생명사랑 피자파티'

 

 

이웃 여러분께 드리는 깜짝 모닝 퀴즈-! 피자와 사람의 공통점은 무엇일까요? 음~ 크리지기의 생각엔 아마 '따뜻함'이 아닐까 하는데요. 갓 구운 피자에서 전해지는 따끈따끈한 온기는 사람과 사람이 맞 닿을때, 마음과 마음이 통할 때, 눈빛과 눈빛이 마주칠 때 느껴지는 따뜻한 기운과 같지 않을까 해요. 세상을 더 맛있게 바꾸는 피자의 온기처럼, 꽁꽁 언 마음을 녹이는 다정스런 스킨쉽, 환한 미소, 관심어린 눈길들. 9월, 출동! 파티카의 행선지는 세계자살방지의 날을 맞아 열리는 다양한 생명존중 행사 현장이었어요. 그곳에서 파티카는 피자와 사람이 만나 두 배, 세 배 그 이상으로 더 강력해진 온기를 몸소 체험하고 돌아왔답니다. 그래서~ 오늘은 이웃님들께도 그 소식을 전해드리려고 왔는데요. 여기, 출동 대기중인 파티카에 얼른 탑승해 주시면 따뜻한 피자, 따뜻한 사람들이 모인 그 곳으로 데려가 드릴게요. 자, 어서오세요. 부릉부릉- 곧 출발합니다♡



 

세계자살예방의 날을 맞아 9월 한 달간 '생명사랑 피자파티'를 진행하고 돌아온 출동! 파티카. 앗! 세계자살예방의 날? 어쩌면 생소하게 느껴지시는 이웃님들도 계실텐데요. 세계자살예방의 날은 매년 9월 10일로, 생명의 소중함, 전세계적으로 증가되고 있는 자살문제의 심각성을 널리 알리고 이에 대한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제정된 날이랍니다.




'생명사랑 피자파티'는 지난 6일과 7일, 한국생명의전화 주최의 '부산 생명사랑 밤길걷기 대회', '대전 생명사랑 밤길걷기 대회'를 시작으로 10일 전라북도광역정신보건센터에서 주최하는 '종교계와 함께하는 생명존중 포럼' * '생명사랑 콘서트', 12일 한국자살예방교육협회의 '2013 세계자살예방의 날 기념 9월 자살예방콘서트*캠페인' 현장에서 진행되었는데요. 

 

 


자살이 심각한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요즘, 생명 존중 의식을 확산하고 희망을 전달하는 생명사랑 메신저가 된 도미노피자! 정성껏 피자를 굽고, 나누는 동안 서로에게 전해지는 따끈따끈한 기운, 콩닥콩닥 뛰는 심장이- 모든 생명은 소중하다는 사실을 다시금 확인시켜 주었어요.

 

 

 

우리나라는 물론, 세계적으로 자살률이 높아가고 있는 가운데- 이를 예방하기 위한 뜻깊은 행사에 함께 참여하고, 응원함으로써 생명의 소중함을 몸소 깨닫고 체험하는 의미있는 시간들을 보내고 돌아왔답니다. 


살아가면서 우리는 알게 모르게 살면서 생명의 존중함을 해치는 행동들을 많이 하고 있지는 았았는가, 문득 되돌아 보게 되는데요. "나는 잘나지 않았어." 세상이 만든 잣대에 스스로를 비교하며 자책하지는 않으셨나요? "에휴- 살기 싫다." 조금만 힘들어도 입버릇처럼 이런 위험한 말들을 내뱉지는 않으셨나요? 우리 앞으로는 그러지 말기로 해요. 우리는 충분히 그 존재만으로 존중받아야 할 가치있는 사람들이랍니다. ^^ 그 사실을 되새기며 우리 앞으로는 기분 좋은 생각, 따뜻한 말들을 더 많이 나누는 이웃사촌이 되기로 해요. 약속! 



Creator. 달려라 파티카
다양한 사회계층과 어려운 이웃을 만나 도미노피자만큼 따뜻한 소식을 전해드리겠다는 사명감으로 오늘도 달리고 있는 파티카 점장입니다. 도미노 파티카를 타고 전국을 누비며 갓 구운 따뜻한 피자와 훈훈한 이야기들을 전해드리겠습니다. 거리에서 도미노 파티카를 만나시면 반갑게 인사해주세요.


 

Posted by 크리지기 크리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